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인천시, 소상공인·소기업에 '무이자 경영안정자금' 최대 2천만 원 지원

기사승인 2022.01.20  18:05:25

공유
default_news_ad2

- "1년 무이자·2년 간 연 1%대 초저금리 지원…보증수수료 연 0.8%"

▲ 인천시는 코로나19로 인한 매출감소, 영업악화 등 피해를 입은 소상공인 및 소기업을 대상으로 최대 2000만 원까지 1년 무이자 이후 2년 간 이자지원 혜택을 제공한다. (사진제공=인천시)

[인천게릴라뉴스=최도범 기자] 인천시는 설 명절을 앞두고 소상공인 및 소기업을 대상으로 375억원 규모의 '무이자 경영안정자금'을 지원한다.

지원대상은 코로나19로 인한 매출감소, 영업악화 등 피해를 입은 소상공인 및 소기업으로, 최대 2000만 원까지 지원하며, 대출이자에 대해서는 인천시가 최초 1년은 무이자, 이후 2년 간 이자지원 혜택을 제공한다.

다만, 사치·향락 등 인천신용보증재단 보증제한업종과 연체·체납 등 보증제한사유에 해당하는 경우에는 지원 대상에서 제외된다.

대출상환은 1년 거치 4년 매월 원리금 분할상환(5년 간 상환) 방식으로 첫 1년 동안은 원리금 상환부담이 전혀 없으며, 이후 2년까지 분할상환 기간 중 연 1%대의 초저금리를 지원한다. 보증수수료는 연 0.8%이다.

접수기간은 1월 24일부터 자금한도 소진 시까지이며, 신청을 원하는 소기업 및 소상공인은 사업장이 소재한 지역의 인천신용보증재단 각 지점을 직접 방문하거나, 또는 재단 홈페이지 온라인 예약을 통해 신청 가능하다. 기타 자세한 내용은 재단 홈페이지를 통해 확인할 수 있다.

한편, 인천시는 설 명절을 앞두고 소상공인의 자금 신청이 늘어날 것에 대비해 인천신용보증재단의 심사서류를 대폭 간소화하고, 한도심사 문턱을 낮춰 신속하고 간편한 자금지원 서비스를 제공한다는 방침이다.

ingnews@ingnews.kr

incheon guerilla news

최도범 기자 ingnews@ingnews.kr

<저작권자 © 인천게릴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