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인천 부평, 아동급식 지원 지정 음식점 128곳 지도·점검

기사승인 2020.06.26  11:36:13

공유
default_news_ad2

- 코로나19, 식품접객업소 대상 ‘생활 속 거리두기’ 방역준수 확인과 홍보 활동 병행

▲ 부평구청 청서.<사진=부평구 홈피 켑쳐>

[인천게릴라뉴스=권오현 기자] 인천 부평구청이 아동들에게 위생적이고 안전한 급식 제공의 현황을 파악하고자 지역 내 아동급식 지원 지정 음식점에 대한 지도·점검을 실시한다.

오는 29일부터 7월 14일까지 실시하는 이번 지도·점검은 제과점과 음식점, 반찬전문점, 지역아동센터 등 128곳을 대상으로 진행된다.

이번 지도·점검의 중점 점검사항은 ▲조리장 및 조리기구 청결관리 ▲유통기한 경과 제품 조리·판매목적 진열·보관 ▲영업자, 종업원 건강진단 실시 및 개인위생 관리 등이다.

아울러 구는 최근 수도권을 중심으로 확산하고 있는 코로나19 예방을 위해 식품접객업소 대상 ‘생활 속 거리두기’ 방역준수 확인과 홍보 활동도 함께 진행할 계획이다.

특히, 경기도 안산의 한 유치원에서 일명 '햄버거병'으로 알려진 용혈성요독증후군(HUS)이 집단 발병한 것과 관련해 구는 아동들이 즐겨 먹는 빵, 떡볶이, 김밥 등 조리식품에 대한 안전성 확보를 위해 수거 검사를 병행한다.

이번 지도·점검에서 수거된 식재료는 인천시 보건환경연구원에 검사를 의뢰할 계획이다.

구 관계자는 “이번 점검을 통해 아동급식 지원 지정음식점의 전반적인 위생관리 수준을 향상시킬 것”이라며 “아동들이 위생적이고 안전한 급식을 제공받을 수 있도록 최선을 다하겠다”고 말했다.

권오현 기자 ingnews@ingnews.kr

<저작권자 © 인천게릴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nd_ad5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default_news_ad4
default_nd_ad3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